뉴스/홍보

첨부파일 제목 내용

경주시, 외국인 유학생 전원 코로나19 증상 없어

  • 작성자 : 관리자
  • 등록일 : 2020-05-28
  • 조회수 : 63
경주시청 청사 전경. [사진=경주시 제공]

경주시청 청사 전경. [사진=경주시 제공]

 

경북 경주시는 지난 23일 베트남 유학생 3명을 끝으로 코로나19와 관련 관내 4개 대학에 재학 중인 외국인 유학생 전원이 격리해제 되어 정상적인 생활을 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.

올 들어 경주시 관내 대학에 입국한 외국인 유학생은 총135명으로 베트남 유학생이 96명, 중국인 유학생이 37명, 몽골 유학생이 2명이며 코로나19로 입국을 미룬 유학생은 238명으로 온라인 강좌 수강이나 휴학 등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.

시는 그동안 코로나19 이후 입국한 모든 유학생들에게 2주간의 자가 격리를 실시했고, 팬데믹 선언 이후에는 입국 유학생 전원에 대해 검체를 실시했다.

또한, 자가 격리 준수와 건강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1:1 밀착 모니터링을 실시하고, 불시에 자가 격리 현장을 방문해 지도하는 등 코로나 확산방지에 혼신의 노력을 기울인 결과 외국인 유학생으로 인한 코로나19 발생은 단 1건도 발생하지 않았다.

한편, 경주시 관내 4개 대학에 유학중인 외국인 유학생은 844명으로 경주대 291명, 동국대 231명, 위덕대 306명, 서라벌대 16명인 것으로 나타났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©'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' 아주경제. 무단전재·재배포 금지

 

출처 : https://www.ajunews.com/view/20200527035501073